창간일 2006년 2월 11일 (월2회발행, 매월 1일, 15일) Today 2019년 12월 11일
 
라이프
전체보기
라이프
뉴스 라이프 라이프
    
 

꽃이 진다고 그대를 잊은 적 없다.

(꽃이 진다고 그대를 잊은 적 없다. )
기사입력 2015-05-22 18:02
 

꽃이 진다고 그대를 잊은 적 없다.

별이 진다고 그대를 잊은 적 없다.

시인 정호승은 4월의 꽃과 별을 그렇게 노래했다.

꽃을 볼 때 그대를 떠올리고

별을 볼 때 그대를 떠올린다는

고백이자 다짐이다.

어떤 이는 꽃 너머 하늘을 보고

어떤 이는 꽃 속의 열매를 본다.

그는 꽃만 보고도 하늘의 뜻을 알아채고

그는 꽃만 보고도 열매의 모양을 알아챈다.

그러니 꽃이 진다고 그대 잊힐 리야 없다.

그러니 별이 진다고 그대 잊힐 리야 없다.


-The Buyer가 드리는 5월의 풍경

진_윤하늘

 
기사제공 : 더바이어(TheBuyer)
기자가 쓴 다른 기사 보기
| 스크랩 | 인쇄하기
 

TAG

 

관련기사

 
독자 의견
  제목 아이디 작성일  
 
독자 의견작성하기  
 
 
최근 올라온 기사 더보기
조은경 작가, 영천에서 ‘소확행..
전국을 물들이는 봄꽃 축제
맛있는 밑줄 긋기_15 밀가루 반..
맛있는 밑줄 긋기 14_밥벌(罰), ..
맛있는 밑줄 긋기 13_송강 정철,..
전시/포럼/세미나 더보기
2018 농공상기업 대형유통..
HMR FAIR & CONFERENC..
[신청서] 2017 HMR FAIR &..
식품유통업계 향후 5년 전..
[신청서] 2016, 신 Omni ..